감기 증상 같은 호흡기 질환, 기관지확장증일 수도... 한방치료로 도움 가능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 숨케어한의원 네이버블로그


언론보도

언론보도

감기 증상 같은 호흡기 질환, 기관지확장증일 수도... 한방치료로 도움 가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숨케어한의원 작성일19-05-17 16:37 조회208회 댓글0건

본문

57591cb1d17534439cceb3c73906eff9_1558078
서울 광진구에 거주하는 윤 씨는 지속되는 감기증상에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처음에는 환절기 감기라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겼지만, 벌써 증상이 지속된지 3개월이 다 되어가고 있다. 가래를 동반한 기침은 일상생활에 지장을 주었다. 결국 윤 씨는 CT를 찍고 나서 감기가 아니라 기관지확장증이라는 진단을 받고는 치료 병원을 찾고 있다.

추운 겨울이 지나고 봄기운이 만연해지고 있지만 건조해진 공기 때문에 기침, 가래 등의 감기 증상이 지속되는 이들이 많다. 더군다나 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리고 있어 증상은 더욱 심해진다. 이 같은 증상은 방치하지 말고 기관지확장증 치료 잘하는 곳을 방문하여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다.

기관지확장증의 주된 증상은 만성기침, 가래, 객혈 등이다. 이 증상들이 동시에 나타나는 사람도 있지만 한, 두가지만 지속되는 경우도 빈번하다. 때문에 이런 증상들이 보인다면 기관지확장증을 의심해봐야 한다.

기관지확장증이 악화되면 가래가 끓고 숨이 차서 누워서 잠들기 힘들 정도로 발전할 수 있다. 또한 심한 가래와 만성기침으로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초래하게 된다. 혹은 피가 지속적으로 나올 수도 있다. 때문에 감기 증상처럼 보이는 것이 개선되지 않고 지속된다면 더 악화되기 전에 기관지확장증에 대한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

기관지확장증은 그 원인을 확실히 규명할 수 있는 경우가 50%도 되지 않는 난치병이다. 그래서 대증적 치료로는 그 치료에 한계가 명확한 것이 사실이다. 때문에 최근에는 염증반응을 최소화하고 감염에 대한 면역력을 회복시켜주는 한방치료가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기관지확장증이 심해질 경우 정상적인 생활이 힘들어지는 것은 물론 심각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발병이 의심된다면 빠르게 치료를 시작해야 한다. 기관지확장증은 난치성 질환이지만 최근 염증반응을 차단시켜주고 신체의 면역력을 회복시켜 기관지확장증을 치료하는 한방치료에 많은 환자들이 몰리고 있다.

기관지확장증 치료를 위해 한의학에서는 황금, 작약, 백급, 백모근을 비롯한 다양한 약재를 환자의 몸과 환경에 맞게 처방해 치료를 진행한다. 처방을 실시하면서 환자의 반응에 따라 약재를 증감하는데, 한약재를 통해 가래나 잦은기침, 객혈의 증상소실 효과를 극대화시킨다.

특히 호흡기 질환만 연구하는 숨케어한의원은 북경, 상해 등 대기오염이 심각한 곳에서 난치성호흡기 환자 임상경험을 쌓은 곽수영 원장의 한방치료로 기관지확장증 치료 잘하는 곳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는 대증적인 치료에 그치지 않고 기관지가 회복할 수 있도록 신체 환경을 만들어주는 치료법 덕분이라고 곽수영 원장은 전했다.

기관지확장증 치료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먼저 병의 상태에 대한 정확한 진단이 선행되어야 한다. 그러나 기관지확장증의 증상이 다양하고 파악이 어려운 난치병이기 때문에 진료하는 의료진의 숙련도에 따라서 치료결과가 크게 차이가 날 수 있는 것이 사실이다.

그러므로 만족스러운 치료를 위해서는 언론이나 믿을 수 있는 치료후기를 통해 검증된 의료진을 선택해 치료받는 것이 좋다.

글 : 서울 양재역 숨케어한의원 곽수영 원장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NewsPoin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